풀무원, 냉장 간편식 '구워먹는 떡' 2종 출시
풀무원, 냉장 간편식 '구워먹는 떡' 2종 출시
  • 김민지 기자
  • 승인 2019.06.12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풀무원]
[사진=풀무원]

풀무원식품은 냉장 간편식 간식 '생가득 구워먹는 떡' 2종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구워먹는 떡'은 찹쌀이 함유돼 있어 쫄깃하고 떡의 굵기를 더 두껍게 만들어 씹는 맛을 살렸다. 구웠을 때 겉은 바삭하고 속은 말랑말랑하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찍어먹는 소스는 각각 조청소스와 매콤달콤소스가 땅콩 고명과 함께 구성돼 있다. 조청소스는 달콤한 조청 맛과 쫀득한 가래떡의 식감이 조화롭게 잘 어우러진다. 매콤달콤소스는 고추장, 토마토소스, 물엿을 섞어 만든 새콤달콤 매콤한 맛의 비법 소스다. 

심웅섭 풀무원식품 FRM(Fresh Ready Meal) 사업부 매니저는 "구워먹는 떡은 수분과 영양이 손실되기 쉬운 냉동 가래떡과 비교해 맛과 식감을 차별화한 영양 간식"이라며 "떡볶이 위주의 떡 간식 시장에서 추억의 맛에 대한 향수와 새로운 편의 간식으로서 신선함을 동시에 불러일으킬 제품"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민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