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옥동 신한은행장, 현장서 답 찾는 고객중심 경영 나서
진옥동 신한은행장, 현장서 답 찾는 고객중심 경영 나서
  • 이한별 기자
  • 승인 2019.11.06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진옥동 행장이 인천·경기지역 산업공단 내 기업 대표들을 초청해 오찬 세미나를 열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6일 밝혔다.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 호텔에서 진행된 세미나에서 진 행장은 남동·반월·시화공단 및 안산지역 중소·중견기업 대표들과 함께 투자자산전략부 한범호 연구원의 ‘희소해진 성장과 패러다임 변화’ 강연을 듣고 현장의 의견을 나눴다.

진 행장은 오찬 세미나 이전에 시화공단에 위치한 알루미늄 제품 전문업체인 신양금속공업과 남동공단에 위치한 다이아몬드 공구 제조업체 신한다이아몬드공업을 방문해 생산 설비를 함께 돌아보고 업체들과 소통했다.

이 자리에서 진 행장은 “힘든 환경에서도 자리를 굳건히 지키며 고군분투 하시는 모습에 존경과 감동을 느꼈다”며 “고객의 목소리를 귀 기울여 듣고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새로운 도약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한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