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올해 창업·첫걸음 기업 제품 66억 구매 추진
철도공단, 올해 창업·첫걸음 기업 제품 66억 구매 추진
  • 신 준혁 기자
  • 승인 2018.10.19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 제도 대상 8개 품목 선정…중소기업 초기 판로지원
대전시 소재 한국철도시설공단 본사 모습 [사진=연합뉴스]
대전시 소재 한국철도시설공단 본사 모습 [사진=연합뉴스]

한국철도시설공단이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를 활용해 설립 7년 이내 창업기업, 첫걸음 기업 등에서 생산한 제품의 구매를 추진한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철도공단을 포함한 6개 공공기관은 설립 7년 이내 창업기업, 공공구매시장에 신규 진입하는 첫걸음 기업, 일반 중소기업의 최초 3년 이하 기술개발제품에 대한 공공구매를 통한 판로지원을 위해 지난 4월 업무협약을 맺고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철도공단은 이 제도를 적극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철도건설과 시설개량사업에 사용할 LED 조명기구 등 8품목을 선정했다. 공단은 중소벤처기업부의 구매심의위원회에서 심의가 확정되면 설립 7년 이내 창업기업, 첫걸음 기업 등에서 생산한 66억원 상당의 제품을 올해 말까지 구매할 예정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중소기업 활성화와 상생경영 실천을 위한 시범구매제도로 중소기업의 판로개척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