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중 정상 전화통화… 트럼프 “무역협상 큰 진전 이뤄져”
미·중 정상 전화통화… 트럼프 “무역협상 큰 진전 이뤄져”
  • 천 진영 기자
  • 승인 2018.12.30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미·중 정상이 29일(현지시간) 전화 통화를 통해 무역 갈등 해소와 한반도 현안을 중점으로 논의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를 통해 “방금 중국의 시 주석과 길고 매우 좋은 통화를 했다”며 “협상은 아주 잘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협상이) 타결된다면 그것은 모든 주제와 분야, 쟁점들을 망라하는 매우 포괄적인 것이 될 것”이라며 “큰 진전이 이뤄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미·중 정상 간 전화통화는 이달 1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개최된 미·중 정상회담 이후로는 처음이다. 특히 새해 초 재개되는 미·중 무역협상, 북미 협상 등과 맞물려 이뤄진 것이어서 주목된다.

앞서 양국 정상은 정상회담에서 고율 관세를 주고받는 무역 전쟁을 90일 동안 멈추고 협상하기로 하는 내용으로 ‘무역 휴전’에 합의한 바 있다.

이날 전화통화에서 미·중 정상은 한반도 현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중국의 신화통신에 따르면 이날 통화에서 시 주석은 북미 양자 대화가 지속하고 긍정적인 성과를 거두는 것을 격려하며 지지한다고 밝혔다.

[위키리크스한국=천진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