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서울시금고 업무 중심 '서울시청금융센터' 개점
신한은행, 서울시금고 업무 중심 '서울시청금융센터' 개점
  • 이한별 기자
  • 승인 2019.01.09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박원순 서울시장과 신원철 서울시의회 의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청금융센터 개점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올해 초 서울시 금고의 안정적인 인수를 마쳤다. 이후 서울시 세금납부 홈페이지(ETAX)·모바일 앱(STAX)의 편의성을 제고했으며 카카오 알림톡(카카오플러스 친구) 지방세 안내 도입 등 신규 시스템 운영을 시작했다.

서울시청 금융센터는 박원순 서울시장의 1호 통장과 복지카드 전달식 등 개점행사를 마친 후 영업을 시작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104년만의 시금고 은행 변경이었으나 원만하고 안정적인 인수인계를 마치고 시민중심의 맞춤형 서비스로 편의성을 높인 새로운 전산시스템을 구축한 노고에 감사하다”며 “시정 동반자로서 신한은행의 역할을 기대하며 시청금융센터 개점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위성호 신한은행장은 “짧은 인수인계 과정에도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오픈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해주신 서울시청 직원분들께 감사하다”며 “‘시민과 함께, 세계와 함께’하는 서울시의 여정에 작은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정성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한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