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화콘덴서, MLCC 용인 제2공장 기공식 개최
삼화콘덴서, MLCC 용인 제2공장 기공식 개최
  • 노진우 기자
  • 승인 2019.01.09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친환경산업과 차세대 자동차 시대를 열어 갈 것

삼화콘덴서공업은 오영주 회장을 비롯한 내·외빈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규 MLCC 생산을 위해 용인 2공장 신축 기공식을 개최했다.

오영주 삼화콘덴서 회장은 “이번 MLCC 공장의 신축은 차세대 자동차산업의 발전에 삼화콘덴서가 함께 한다는 의미”라며 “이 지역의 많은 젊은 일꾼들에게 희망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신축되는 공장은 빠른 양산 및 공정 안정화를 위해 기존 MLCC 생산라인 옆 부지에 연면적 약 1만5000㎡ 규모로 착공될 예정이며, 4차 산업 혁명의 하나인 '스마트 공장'으로 신축됨에 따라 기존 MLCC 생산공장과의 시너지 효과 극대화는 물론 제품의 원가 경쟁력 및 제품 신뢰도를 한층 업그레이드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규공장에서는 고부가가치 제품인 전장용, 산업용 MLCC만 생산될 예정으로 특히 국내, 유럽, 미국 주요 자동차 업체의 수주 확보에 근거한 전장용 제품에 집중해 기존 인포테인먼트(Infortainment)외 자율주행차의 핵심요소인 첨단 운전자 지원시스템(ADAS) 등 Safety향 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다.

아울러, 초고온 안정성(-55 ~ 150℃)을 확보한 전장 특화형 X8R계 생산라인을 구축하는 등 미래로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삼화콘덴서 관계자는 “시장의 호황에 발맞춰 2년동안 주력 제품인 MLCC에 700억원(2018년 250억, 2019년 450억(계획))을 투자하는 등 공격적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기존 생산CAPA 대비 약 두배 이상 확대될 예정으로 전액 내부자금으로 진행되는 만큼 추가적인 금융비용 부담이 없어 재무구조는 더욱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